2019년 6월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보건의료뉴스

의료단체 ‘발암물질 최루액’ 의혹 제기[한겨레신문]
작성자 김정범 (2011.07.11 12:49) 조회수  2913

http://news.nate.com/view/20110711n04881?mid=n0406

 

한겨레] ‘희망버스’ 시민상대로 사용 주장…경찰 “인체 무해한 정도”


경찰이 ‘2차 희망의 버스’ 참여 시민들을 상대로 사용한 최루액에 발암물질 등 인체에 유해한 성분이 포함된 것으로 보인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또 경찰이 시민들에게 쏘고 남은 최루액을 길거리에 무단방류해 물의를 빚고 있다.


보건의료단체연합과 부산경남인도주의실천의사협의회의료진은 10일 시위 현장에서 최루액 피해 시민 200여명을 진료했다면서 “경찰이 사용한 최루액에는 메틸렌클로라이드와 시에스(CS)가스로 추정되는 물질이 들어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이들은 “야간 집회 상황에서 노약자·장애인·어린이 등이 섞여 있는 불특정 다수의 시민에게 무장한 경찰이 최루액을 사용한 것은 매우 위험한 일”이라고 비판했다. 메틸렌클로라이드는 국제암연구소(IARC)가 규정한 발암물질이고, 시에스 가스 역시 독성화학무기로 규정된 물질이다.


두 단체는 “최루액을 맞은 시민들에게서 피부가 붓고 붉어지거나 혹은 통증·가려움 등의 증상과 수포가 나타났고, 직접 얼굴에 맞아 흡입한 경우는 대부분 구토를 동반했다”고 전했다. 눈과 그 주위에 맞은 경우에는 통증·결막·부종 등의 증상도 관찰됐다. 또 “시민 증상으로 보아 화학적 화상과 알레르기 반응이 동시에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우석균 보건의료단체연합 정책실장은 “이번에 사용된 최루액은 경찰이 2009년 쌍용자동차 파업집회 때 노동자들을 진압하려고 사용한 최루액과 같은 성분일 가능성이 높다”며 “최루액의 성분을 밝혀야 한다”고 말했다.


진보신당 역시 이날 논평을 내 “발암물질과 독성화학무기라 여겨지는 성분이 포함된 것으로 추정되는 최루액을 노약자와 장애인, 어린이를 포함한 시민에게 무차별 살포하는 것은 그 자체로 공권력이 해서는 안 될 폭력 만행”이라고 밝혔다.


이와 같은 유해성이 우려되는 물질을 경찰이 길에 무단으로 버리고 갔다는 지적도 제기됐다. 누리꾼 @assa76은 10일 “경찰 마지막에 최루액 막 버리고 감”이라는 내용과 함께 현장에서 찍었다는 사진을 한 장 트위터에 올렸다. 사진에는 시내에 서 있는 경찰 살수차 주변으로 파란색 액체가 도로를 따라 흘러가는 모습이 찍혀 있다. 경찰의 유해 물질 관리 문제도 도마에 오를 것으로 보인다.


이에 대해 부산경찰청은 “경찰이 사용한 물포는 경찰관 직무집행법 제10조(경찰장비의 사용 등) 등의 법적 근거와 지침에 따라 사용했다”면서 “물포는 물 4t에 최루액 20ℓ를 희석한 0.01225% 비율이었고 최루액은 0.0045% 비율이며, 물과 규정치의 캡사이신 용액을 배합하여 물포로 살수한 사실은 있으나 인체에는 무해한 정도다”고 해명했다.


도심 방류 의혹과 관련해 다른 부산경찰청 관계자는 “경찰이 쓰는 최루액의 색소는 식용 색소라 크게 무해하진 않을 것”이라면서도 “정확한 내용을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승준 권오성 기자 gamja@hani.co.kr

리스트
  전체의견수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notice [공지]보건의료뉴스 게시판 이용안내 관리자 2004.06.14 9890
1308 "핵안보회의? 핵무기부터 폐기하는 게 우선"[오마이... 김정범 2012.02.16 4996
1307 정부 ‘거꾸로 원전정책’-새 원전 후보지 삼척·영덕 선정[한... 김정범 2011.12.23 5280
1306 의사가 바라본 FTA…"전국에 부자 병원 생길 것" [프... 이명하 2011.11.28 5936
1305 서울대병원 청소노동자 "직접고용·산재 인정해 달라 <... 이명하 2011.10.14 6654
1304 [인터뷰] 주영수 교수 "고엽제만 조사하고 덮겠다니…전면... 김정범 2011.08.22 6233
1303 노숙인 하루 한 명꼴로 숨진다 <연합뉴스> 관리자 2011.08.21 8302
1302 의협 "공공진료센터보다 상비약 슈퍼판매가 낫다"[데... 김정범 2011.08.19 3140
1301 인천 민주당 송도영리병원 문제서 발 빼나? [부평신문] 김정범 2011.08.19 3319
1300 추미애의원 "의약품 슈퍼판매는 국민건강권 외면"[국... 김정범 2011.08.18 3040
1299 철회된 영리병원법재추진 손숙미의원[데일리메디] 김정범 2011.08.17 2869
1298 영국인들 "총리여, 공공의료를 망치지 말라"[오마이... 김정범 2011.07.21 2646
의료단체 ‘발암물질 최루액’ 의혹 제기[한겨레신문] 김정범 2011.07.11 2913
1296 죽음의 死대강-MB 속도전으로 벌써 20명 사망[프레시안] 김정범 2011.04.22 3481
1295 ""인체 무해" 방사능, 핵 업자들이 만든 허구&... 김정범 2011.04.19 3461
리스트
1  2   3   4   5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