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성명/논평언론과인의협
언론과인의협
 
내용없음 제  목 | [인의협][이승홍] '게임 중독도 질병'에 대한, 몇 가지 지나친 오해
내용없음 작성자 | 관리자
내용없음 작성일자 | 19-05-29 16:46
내용없음 조회수 | 330  
   http://star.ohmynews.com/NWS_Web/OhmyStar/at_pg.aspx?CNTN_CD=A00025407… [139]

이승홍.jpg

 

WHO가 국제질병분류(ICD-11) 개정에서 게임사용장애(Gaming Disorder)를 질병으로 분류하기로 결정했다ⓒ 픽사베이

WHO가 국제질병분류(ICD-11) 개정에서 게임사용장애(Gaming Disorder)를 질병으로 분류하기로 결정했다는 소식에 많은 논란이 이어지고 있다.

옛날 어린이들은 호환, 마마, 전쟁 등이 가장 무서운 재앙이었으나 현대의 어린이들은 무분별한 인터넷 게임을 함으로써 정신과적 치료를 요하는 무서운 결과를 초래하게 되는 것일까?

ICD-11에서 정의한 게임사용장애를 거칠게 요약하면 오직 게임에만 집착적으로 몰두하며 일상생활이 붕괴된 상태를 12개월 이상 스스로 벗어나지 못 하고 있는 경우를 말한다. 단순히 게임을 자주 즐기는 상태와 질병으로 간주될 수준의 상태 사이에는 다양한 스펙트럼이 존재하겠으나 ICD-11에서는 이를 어느 정도 구분할 수 있는 진단기준을 제시한 셈이다.

* 기사전문은 링크를 통해 확인 가능합니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