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성명/논평언론과인의협
성명/논평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NOTICE [인의협][무상의료운동본부][논평] 원희룡 제주 지사는 제주 영리병원을 즉각 불허하라 관리자 2018-10-05 308
NOTICE [인의협][무상의료운동본부] 제주 녹지국제영리병원 STOP! 공론조사 결과는 영리병원을 확고히 반대하는 제… 관리자 2018-10-05 256
NOTICE [무상의료운동본부][성명]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할 악법 규제자유특구법(규제프리존법) 통과 규탄한다… 관리자 2018-09-21 335
NOTICE [인의협][성명] 검찰과 황우석 박사는 류영준 교수에 대한 반역사적이고 비민주적인 행위를 중단하라! 관리자 2018-09-11 459
NOTICE [인의협][보건의료단체연합][성명] 생명과 안전에 대한 보호를 포기하는 '박근혜정신'이 문재인 … 관리자 2018-08-24 559
NOTICE [인의협][성명] 서울대병원은 적폐의사들을 해임하고 환자와 시민을 위한 병원으로 거듭나기를 촉구한다. 관리자 2018-08-24 904
NOTICE [인의협][성명] 보건복지부 의료관계 행정처분규칙 일부 개정안 발효와 직선제 대한산부인과의사회의 낙태… 관리자 2018-08-23 839
NOTICE [무상의료운동본부][공동성명] 박근혜 적폐, 의료민영화의 핵심, 제주 녹지국제영리병원 청산! 관리자 2018-07-30 701
NOTICE [무상의료운동본부][성명] 박근혜 정부의 의료적폐, 의료민영화 재추진 중단하라 관리자 2018-07-30 552
NOTICE [인의협][성명] 담뱃갑 경고표시 등 전방위 금연정책을 강력히 추진할 것을 촉구한다. 관리자 2018-06-05 1300
NOTICE 보도자료][성명] 식약처와 보건복지부는 동남권원자력의학원 임상시험에 대한 전면 재조사를 실시하라! 동… 관리자 2018-03-05 1889
NOTICE [인의협][성명] 신찬수 교수가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학장으로 임명되는 것에 반대한다. 관리자 2017-12-11 2211
NOTICE [인의협][보건연] 건강보험 하나로 의료비 걱정 없는 나라를 만들겠다는 ‘문재인케어’ 공약은 어디로 갔… 관리자 2017-11-02 2942
NOTICE [성명] 사드는 한반도의 방패가 아니라 전쟁의 도화선이다. 관리자 2017-09-26 3086
NOTICE [논평] '취약계층 진료 지원' 이제는 정부가 나서야 할 때이다. 관리자 2017-09-05 2506
NOTICE [논평] 건강보험 누적흑자 20조인데 왜 건강보험 보장성 방안은 후퇴하는가? 관리자 2017-08-11 2881
NOTICE [공동성명]청와대는 박기영 전 보좌관의 과학기술혁신본부장 임명을 철회하라 ! 관리자 2017-08-08 3177
NOTICE [인의협][보건의료단체연합][성명] 김현종의 통상교섭본부장 임명에 반대한다. 관리자 2017-07-26 3116
NOTICE [인의협][보건의료단체연합][성명]미국 5번째 광우병 발생 사태에 대한 입장 관리자 2017-07-20 3407
NOTICE [인의협][성명] 서울대병원은 외인사로 한 번 죽고 병사로 두 번 죽었다. 관리자 2017-06-26 3478
NOTICE [인의협][보건의료단체연합][성명] 백남기 농민 ‘외인사’에 책임 있는 자들을 철저히 조사하고 처벌해야 … 관리자 2017-06-26 3372
NOTICE [인의협][보건의료단체연합][논평]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후보의 12일 ‘경제 공약’ 발표에 대한 논평 관리자 2017-04-12 3349
NOTICE [인의협][보건의료단체연합][성명] 안철수 후보는 ‘이명박근혜’ 후계자임을 자처하는 것인가? 관리자 2017-04-11 3610
79 [성명][보건의료단체연합] 박근혜 정부는 의약품 택배 배송과 화상투약기 허용 시도를 중단하라! 관리자 2016-05-17 2537
78 [보건의료단체연합][기자회견​문]의료민영화 주범, 병원인수합병 추진하는 병원협회 규탄한다! 관리자 2016-05-11 2419
77 [성명]가습기 살균제로 인한 건강 피해 사건의 제대로 된 진상조사는 지금부터다 관리자 2016-05-09 2305
76 [성명] 병원 인수합병 허용은 의료영리화 불러 올 것으로 중단되어야 한다. 관리자 2016-05-02 2861
75 [보건단체연합] [성명] 제개혁위원들은 ‘국민 살해자’라는 오명을 뒤집어 쓸 것인가? 관리자 2016-04-27 2122
74 [성명] [보건의료단체연합] 생명, 안전, 사회공공성 전체를 무너뜨릴 ‘규제프리존 특별법’ 폐기하라 관리자 2016-04-25 2703
73 [기자회견문]건강보험 흑자 17조 원으로 즉각 국민들의 의료비를… 관리자 2016-03-31 2307
72 [기자회견문] 관리자 2016-03-31 1895
71 [논평][보건의료단체연합]국민건강보험공단의 대량 개인질병정보 수사기관 제공에 대한 논평 관리자 2016-03-15 2564
70 [성명][보건의료단체연합]서비스산업발전기본법은 명백한 의료․공공서비스 민영화법이다. 관리자 2016-03-04 2704
69 [보건의료단체연합][성명] 서… 관리자 2016-02-22 2606
68 [보건의료단체연합][성명]건강관리서비스 활성화는 이름만 바꾼 의료민영화 정책&… 관리자 2016-02-18 2747
67 [보건의료단체연합][성명]치과의사전문의 전면개방은 불필요하고 과도한 전문인력을 양산하는 조치… 관리자 2016-02-18 2277
66 [성명] 보건의료산업노조는 정부의 노동자·서민 대표성 축소전략인 민주노총을 배제한 건정심 위원 참여에… 관리자 2016-01-28 2632
65 [성명] 보건복지부가 아니라 의료산업부인가… 관리자 2016-01-19 2487
 1  2  3  4  5  6  7  8  9  10